본문 바로가기
샐러드&카페 리뷰 🍰

영등포 GMS 호텔 브런치 카페 '드람브르' 솔직 후기

by 씽푸미니 2020. 10. 13.
반응형

 

 

안녕하세요. 씽푸미니 입니다. 

 

오늘은 영등포에 있는 브런치 카페를 리뷰하려고 해요!

 

상호명은 '카페 드람브르'입니다. 

 

 

 

 

영등포 역 5번출구에서 길을 건너서 쭉 걸어가다 보면 나옵니다. 

 

GMS 호텔의 2층에 위치하고 있는 카페입니다. 

 

 

 

영등포 카페 드람브르

입구가 조금 특이합니다. 

 

1층에는 호텔 인셉션과 객실로 올라가는 엘레베이터가 있는데, 카페를 이용하는 계단과 엘리베이터는 따로 있어요!

 

안내판의 크게 써져 있어서 헷갈리지는 않을거에요!

 

 

 

 

카페 드람브르

 

카페 내부로 들어서면, 내부도 넓고, 층고가 높아서 좀 더 쾌적하고 편안한 느낌을 받았습니다. 

 

 

 

드람브르 브런치와 빵

 

브런치 카페답게, 9 종류의 브런치와 직접 구운 빵도 판매하고 있었습니다. 

 

빵 가격대는 2-3천 원 대로 부담 없는 가격이었습니다. 

 

 

 

브런치 메뉴

브런치 메뉴입니다. 

브런치 메뉴 판매 시간대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입니다. 

 

break time 은 오후 2시부터 2시 30분입니다. 

 

베스트 메뉴는 치킨 텐더 샐러드 (13,000원), 샐러드 먹물 피자 (12,000원), 치즈 스크램블 (12,000원)입니다. 

 

 

수제버거에 돈가스도 판매하고 있어서 식사대용으로도 괜찮을 것 같네요!

 

 

 

 

카페 드람브르

케이크 종류와 병 음료 종류가 참 많습니다. 

 

그리고 맥주도 판매하고 있습니다. (하이네켄, 호가든, 버드와이저 등등)

 

 

 

카페 드람브르 젤라또

젤라또도 판매하고 있습니다. 

 

120g에 4,300원,

180g에 5,700원에 판매하고 있습니다. 

 

컵당 한 가지 맛만 가능하다고 합니다. 

 

 

 

 

카페 드람브르 메뉴

커피 종류가 아닌 음료의 메뉴입니다. 

 

저는 실패 확률이 낮은  '쿠키 앤 크림 프라페 (5,700원)'을 주문했습니다. 

 

 

 

 

카페 드람브르 메뉴

같이 간 친구는 아메리카노 핫 (4,200원)을 주문했습니다. 

 

아이스 아메리카노는 4,500원이네요!

 

 

 

 

뜨거운 아메리카노 (4,200원) & 쿠키앤크림프라페 (5,700원)

 

쿠앤크 프라페에 휘핑크림을 올려달라고 말씀드렸는데, 휘핑크림은 제 스타일은 아니였습니다. 

 

뭔가 버터 냄새가 나는 그런 휘핑크림이었습니다. 

 

 

 


 

아메리카노 리필

 

그리고 여기가 좋은 게, 아메리카노 주문 시 1회에 한하여 1,000원에 리필이 가능합니다!

 

단, 영수증 증빙(2시간 이전) 및 잔이 있을 때라고 합니다. 

 

주말이나 공휴일의 경우에는 카운터에 따로 문의를 해보셔야 할 것 같습니다. 

 

 

 


 

카페 운영시간

카페 운영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11시까지 입니다. 

 

브런치 운영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이고, break time 은 오후 2시부터 2시 30분입니다. 

 

 

* GMS 호텔과 다른 영업소이기 때문에 호텔 건물 내 주차 불가능하다고 합니다. *

 

바로 위층에는 GMS라는 호텔인데, 호텔을 이용하는 투숙객들이 이용하기에도 좋은 카페입니다. 

 

 

 


솔직한 후기는요. 

노트북을 가지고 카페를 이용하는 사람에게 딱인 카페입니다.

 

벽 쪽에 있는 좌석은 대부분 콘센트가 있습니다. 

 

음료 맛도 괜찮고, 브런치, 빵 종류도 많아서 이용하기 더 좋은 카페라는 생각이 듭니다. 

 



이상으로 영등포역 브런치 카페 포스팅이었습니다.



오늘의 포스팅도 도움이 되면 좋겠습니다.
이 글이 도움이 되셨다면 하트 눌러주세요.
(로그인할 필요 없어요! 감사합니다 :)

반응형

댓글0